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0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표지-3                           3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내지_01-1                           01 1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내지_02-1                           02 1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내지_03-1                           03 1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내지_04-1                           04 1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내지_05-1                           05 1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내지_06-1                           06 1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내지_07-1                           07 1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내지_08-1                           08 1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펀드밀어보기_내지bt                          bt

달러 약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승승장구 해왔던 달러가 코로나19 팬데믹, 미중 무역분쟁 등의 영향으로 주요국 통화 대비 가치가 떨어진 상태입니다.

이와 관련해서 달러가 짧은 기간 안에 반등하기는 어렵겠지만, 추가로 하락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의견이 우세한데요.

이러한 전망을 입증하기라도 하듯 달러 약세장을 틈타 소위 달러를 ‘쟁여두려는’ 수요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기축통화인 달러를 믿는 투자자들이 장기적인 시각으로 반전을 노리고 달러 강세에 베팅하는 것이죠.

같은 맥락으로 이럴 때 주목해볼만한 펀드가 바로 ‘삼성 달러표시 단기채권 펀드(UH)’입니다. 달러로 발행되는 우량 채권에 투자하여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하는 펀드인데요.

주로 미국 국공채, 단기 회사채, 아시아 지역 (한국/중국) 달러표시 채권 등에 투자합니다.

※ 상기 전략은 시장상황 등에 따라 변경될 수 있음

이 펀드를 UH(언헤지)로 선택해서 환에 노출시키는 전략으로 투자하면, 달러화가 반등하여 강세를 보일 때 이에 따른 환차익까지 꾀할 수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타격을 받은 경기의 회복이 결코 쉽지는 않겠지만, 상황은 변합니다. 현명한 투자자는 어디서든 기회를 찾습니다.

{focus_keyword} 달러화 약세, 달리 보면 기회다  썸네일-6           6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