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에 각종 ‘새’가 등장한다?! ‘매파’, ‘비둘기파’의 뜻 알아보기

0

나는 매파일까? 비둘기파일까? 무슨 말인지 궁금하다면? 경제 뉴스에 각종 '새'가 등장한다?! '매파', '비둘기파'의 뜻 알아보기  삼성자산운용-별책부록-매파-비둘기파-썸네일-1                                                               1

경제 관련 뉴스나 기사를 보다 보면 자주 접하게 되는 동물들이 있는데요. 그중에서도 유명한 한 쌍이 바로 매와 비둘기입니다. 보통 ‘매파’와 ‘비둘기파’라고 쓰이죠. 이 표현은 원래 정치·외교적 용어였습니다. 1960년대 베트남전쟁이 발발했던 시기부터 사용되었다고 하는데요. 당시에 전쟁을 확대하고 계속해야 한다고 주장하던 강경파를 매의 공격적인 성향에 빗대어 ‘매파’, 전쟁을 중단하고 외교를 통해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하던 온건파를 평화의 상징인 비둘기에 빗대어 ‘비둘기파’라고 불렀다고 합니다.

하지만 이 용어가 경제 이슈에서 쓰일 때는 한 나라의 통화정책을 결정하는 사람들의 성향을 구분하는 말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대개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나 우리나라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에서 기준금리의 방향을 결정하는 이야기가 나오면 꼭 만나게 되는 표현인데요. 경제에서 매파와 비둘기파는 어떻게 쓰이고 있을까요?

 

나는 매파일까? 비둘기파일까? 무슨 말인지 궁금하다면? 경제 뉴스에 각종 '새'가 등장한다?! '매파', '비둘기파'의 뜻 알아보기  소제목물가안정을 추구하는 매파

 

나는 매파일까? 비둘기파일까? 무슨 말인지 궁금하다면? 경제 뉴스에 각종 '새'가 등장한다?! '매파', '비둘기파'의 뜻 알아보기  191202_삼성자산운용_별책부록_매파 191202

매는 매서운 눈, 날카로운 부리와 발톱을 가진 사냥의 명수인데요. 때문에 정치적으로 강경하고 엄격하며, 보수적인 사람들을 매파라고 부릅니다.

한편, 경제적 관점에서 매파는 물가안정을 위해 긴축정책을 펼치고 금리인상을 주장하는 세력을 뜻합니다.
긴축정책이라 함은 시중에 돌아다니는 통화량을 줄이는 정책입니다. 금리를 올리면 지출보다 저축의 비중이 높아지면서 시중에 도는 돈이 양이 줄어듭니다. 그러면 결국 화폐의 가치가 오르고 반대로 물가는 안정을 찾는 것입니다.

이렇게 인플레이션 억제가 중요하다는 것이 매파의 주장입니다. 하지만 이렇게 되면 시장에 자금이 원활하게 흐르지 못하기 때문에 경제성장이 둔화될 우려가 있습니다.

 

나는 매파일까? 비둘기파일까? 무슨 말인지 궁금하다면? 경제 뉴스에 각종 '새'가 등장한다?! '매파', '비둘기파'의 뜻 알아보기  소제목경제성장을 추구하는 비둘기파

나는 매파일까? 비둘기파일까? 무슨 말인지 궁금하다면? 경제 뉴스에 각종 '새'가 등장한다?! '매파', '비둘기파'의 뜻 알아보기  191202_삼성자산운용_별책부록_비둘기파 191202

반대로, 경제적 관점에서의 비둘기파는 경제성장을 추구하여 금리인하를 주장하는 세력입니다.

비둘기파는 화폐의 가치를 낮추기 위해 양적완화(QE; Quantative Easing)에 찬성합니다. 양적완화는 화폐의 발행량을 늘려 화폐의 가치를 낮추는 것입니다. 금리를 내리면 사람들이 소비를 촉진하게 되고, 투자도 하는 등 시중에 돈이 풀리게 되는데요. 결국 자금이 원활하게 흐르면서 시장경제가 활성화되기 때문에 경기를 부양하는 정책으로 활용됩니다.

비둘기파의 주장대로 적절한 인플레이션은 경제성장에 도움이 되지만, 물가가 계속 상승하게 되면 경제 펀더멘탈(기초체력)을 불안정하게 만들 우려가 있습니다.

 

나는 매파일까? 비둘기파일까? 무슨 말인지 궁금하다면? 경제 뉴스에 각종 '새'가 등장한다?! '매파', '비둘기파'의 뜻 알아보기  소제목매도, 비둘기도 아니라면?

매파와 비둘기파 외에도 중립 성향의 입장을 의미하는 ‘올빼미파’라는 용어도 사용되고 있습니다. 이번 달부터 유럽중앙은행(ECB)를 이끌게 된 크리스틴 라가르드 총재가 향후 유로존의 통화정책 방향을 묻는 질문에 “나는 매파나 비둘기파가 아닌 올빼미파가 되겠다”고 답했다죠. 향후 유로존의 경제가 어떻게 될지 귀추가 주목됩니다.

매파, 비둘기파, 그리고 올빼미까지. 경제적 관점에서의 의미를 살펴보았는데요. 앞으로 기준금리와 관련한 뉴스나 기사를 접할 때 보다 수월하게 이해하고, 글로벌 경제와 우리나라 경제의 방향에 대해서도 생각해보는 데 도움되셨으면 합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