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불 밖은 위험해! 집에서 모든 것을 즐기는 홈루덴스족

0

운용 씨는 평소 모임에 잘 참여하지 않는 친구에게 한 통의 전화를 받게 되었습니다. 최근 집에서 다양한 활동을 즐기고 있다는 친구는 자신의 집으로 운용 씨를 초대했죠. 레스토랑에 온 것처럼 분위기 있는 거실에서 멋지게 플레이팅이 된 음식을 먹고 함께 콘솔 게임을 즐기다 보니, 집에서 낭만을 즐기는 것도 꽤 만족스럽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홈루덴스 이불 밖은 위험해! 집에서 모든 것을 즐기는 홈루덴스족  경제일기

홈루덴스 이불 밖은 위험해! 집에서 모든 것을 즐기는 홈루덴스족  소제목집에서 노는 게 제일 좋아, 홈루덴스족

홈루덴스족은 집을 뜻하는 ‘홈(Home)’과 유희, 놀이를 뜻하는 ‘루덴스(Ludens)’가 합쳐진 신조어로, 밖이 아닌 집에서 주로 여가 시간을 보내는 사람들을 지칭하는 말입니다. 이들은 사람이 북적이는 곳보다는 혼자만의 여유를 느낄 수 있는 주거 공간을 선호하는데요. 취미생활뿐만 아니라 좋아하는 음식을 레스토랑에 온 것처럼 차려 먹기도 하고 사람들을 초대해 파티를 즐기기도 합니다.

홈루덴스족 등장의 이유에는 1인 가구 증가와 함께,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 라이프 스타일을 추구하는 사람들이 늘었기 때문입니다. 한 유명 온라인 쇼핑몰 조사에 따르면 여름휴가를 보내기 위한 장소로 호텔보다 집을 선호한 사람이 58%나 되었다고 하는데요. (자료:옥션) 오늘날 집이라는 공간은 먹고 자며 휴식을 취하는 일상적 공간에서, 행복을 느끼고 개성을 표현하는 심미적 공간으로 변화하고 있죠.

 

홈루덴스 이불 밖은 위험해! 집에서 모든 것을 즐기는 홈루덴스족  소제목홈루덴스족으로 인한 소비시장의 변화는?

한 설문 조사에 따르면 67%의 사람들이 ‘여가시간에 바깥보다 집에서 머무르는 시간이 더 길다’라고 응답했습니다. 그중 60.2%는 ‘집이 제일 편하다’고 답했으며 11.9%는 ‘집에서 많은 것을 할 수 있다’고 답했습니다. (자료: SM C&C)

홈루덴스 이불 밖은 위험해! 집에서 모든 것을 즐기는 홈루덴스족  경제일기_1              1

소비시장은 이러한 변화를 빠르게 반영하고 있습니다. 특히 주목할 만한 것은 실제 집을 꾸미는 인테리어 시장인데요. 셀프 인테리어에 대한 홈루덴스족의 관심은 남녀를 가리지 않고 나타나는 추세입니다. 과거에는 가구에 대한 관심은 1인 가구의 젊은 여성이나 30~40대 주부의 전유물처럼 느껴졌었는데요. 최근에는 많은 남성이 셀프 인테리어에 관심을 보이기 시작했으며, 이를 지칭하는 ‘맨즈테리어(Men + Interior)’라는 신조어도 함께 등장했죠.

한 온라인 쇼핑몰의 경우 DIY 시공 인테리어 상품 판매량이 지난해에 비해 360% 증가했습니다. 또한, 일반 가구 수요도 같은 기간 책장은 172%, 붙박이장은 61% 증가할 정도로 시장에서 큰 변화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자료:G마켓)

뿐만 아니라 유명 식당에 가지 않고 집에서도 전문 셰프가 만든 음식을 즐길 수 있도록 한 가정 간편식 제품이 확대되고 있으며, 아침 식사와 커피를 집에서 챙겨 먹을 수 있도록 새벽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외에도 집에서 운동을 즐기는 ‘홈트레이닝’, 야외가 아닌 집에서 자연을 만끽하는 ‘홈가드닝’부터 ‘홈카페’, ‘홈캠핑’까지 집에서 하는 활동들이 다양하게 발전하며 이들을 겨냥한 상품들이 출시되고 있습니다.

홈루덴스 이불 밖은 위험해! 집에서 모든 것을 즐기는 홈루덴스족  경제일기_2              2

홈루덴스 이불 밖은 위험해! 집에서 모든 것을 즐기는 홈루덴스족  소제목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고 있는 홈루덴스

2018년 11월에 진행된 한 설문 조사에 따르면 ‘자기가 홈루덴스족이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58.6%가 ‘그렇다’고 답변했습니다. 또한 전체 응답자의 75.4%가 앞으로 홈루덴스족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자료:잡코리아)

‘#집스타그램’, ‘#방스타그램’ 등 집 꾸미기와 관련된 해시태그를 검색하면 약 243만 개에 해당하는 게시물을 확인할 수 있는데요. 이처럼 셀프 인테리어로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한 집을 SNS에 소개하는 ‘랜선집들이’가 인기를 끌고 있으며, 고급 레스토랑 음식처럼 근사한 요리도 쉽게 조리할 수 있는 다양한 에어프라이어 레시피도 인터넷에서 화제가 되고 있죠.

홈루덴스족은 개인의 라이프스타일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그 중심을 “집”이라는 공간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이들의 문화는 소비시장에 큰 변화를 일으킬 정도로 성장하고 자리 잡았는데요. 여러분에게 집은 어떤 의미로 발전하고 있나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