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월 대보름에 소원 빌기 좋은 서울 달맞이 명소

0

다가오는 22일(음력 1월 15일)은 첫 보름달이 뜨는 정월 대보름입니다. 본래 달맞이 풍속은 횃불을 들고 뒷동산에 올라가 횃불을 땅에 꽂고 소원을 비는 것인데요. 여러분도 2016년이 시작 되고, 가장 큰 보름달이 뜨는 날인 만큼 달과 마주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에서 소원을 빌어보는 건 어떠세요? 고요한 밤하늘 위로, 울창한 숲 사이로, 잔잔한 물 위에 비치는 밝은 달을 완벽히 볼 수 있는 서울의 달맞이 명소를 소개해 드릴게요!

정월 대보름 정월대보름 정월 대보름에 소원 빌기 좋은 서울 달맞이 명소  정월-대보름1                 1

소제목 정월대보름 정월 대보름에 소원 빌기 좋은 서울 달맞이 명소  소제목남산 위에 뜬 쟁반같이 둥근 달

남산 정월대보름 정월 대보름에 소원 빌기 좋은 서울 달맞이 명소  남산
1392년 태조 이성계가 한양으로 도읍을 정한 이래, 남산은 백성의 복을 구하는 국가의 수호 산이었습니다. 현재는 데이트 코스로도 빼놓을 수 없는 곳으로 여전히 시민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명소로 자리잡고 있는데요. 서울 한 가운데서 보름달을 가장 가까이에서 볼 수 있는 장소인 만큼 이번 정월 대보름에도 많은 시민들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답니다. 화려한 빌딩의 조명으로 수놓인 남산의 야경. 그런 이곳에 조명보다 더 밝은 보름달이 뜬다면, 탄성이 절로 나오는 장관을 이루겠죠? 로맨틱한 남산의 기운을 얻어 가족 혹은 연인과 특별한 시간을 보내보세요!

 

소제목 정월대보름 정월 대보름에 소원 빌기 좋은 서울 달맞이 명소  소제목밤이면 달빛받는 한강

서울의 가장 특별한 점을 꼽아 본다면, 언제든지 한강을 찾을 수 있는 것이 아닐까 싶어요. 특히 각 대교마다 색다른 풍경을 바라볼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이지요. 잔잔한 강 위로 듬직히 떠 있는 보름달을 보며 새로운 한해의 계획을 재정비 해 보는 건 어떨까요?

반포대교 정월대보름 정월 대보름에 소원 빌기 좋은 서울 달맞이 명소  반포대교
우리나라 최초의 2층 교량으로 설계 된 ‘반포대교’. 특히 밤이 되면, 반포대교에 설치되어 있는 달빛무지개분수가 화려하게 빛을 내는데요. 비록 겨울에는 분수쇼 관람이 불가하지만 수많은 조명과 어우러진 달빛은 낭만적인 분위기를 한층 더 끌어올려 줄 것입니다.

원효대교 정월대보름 정월 대보름에 소원 빌기 좋은 서울 달맞이 명소  원효대교
고요한 분위기 속에서 정월 대보름을 구경하고 싶다면, ‘원효대교’를 추천해 드리고 싶어요. 매년 가을마다 열리는 불꽃축제를 즐기는 명당으로도 손꼽히는 만큼, 드넓은 하늘을 만끽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이기 때문이지요. 기분 좋은 강바람을 맞으며 힐링 시간을 보내보세요!

 

소제목 정월대보름 정월 대보름에 소원 빌기 좋은 서울 달맞이 명소  소제목아름다운 서울의 달이 있는 낙산공원

낙산공원 정월대보름 정월 대보름에 소원 빌기 좋은 서울 달맞이 명소  낙산공원
서울의 야경명소 1위로 뽑힌 낙산공원! 영화나 드라마 속에서 자주 등장하는 배경으로 친근함을 느낄 수 있는 장소입니다. 촬영지 섭외로 자주 발탁된다는 것은 그만큼 아름다운 야경을 볼 수 있다는 것일 텐데요. 특히 낙산공원 성곽길은 원만한 높이로 이뤄져 있어 여유롭게 산책을 하며, 달 구경까지 할 수 있는 곳이랍니다. 정상에 오르면 인왕산과 남산, 도봉산 등 서울의 명산들과 수많은 빌딩들의 어울림을 볼 수 있어요.

정월 대보름에 빈 여러분의 모든 소원이 올 한해 동안 풍성히 이뤄지길 바래봅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