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소비 위축의 원인이 되는 은퇴 후 불안한 노후생활

0

예전에는 미처 생각해 보지 않았던 ‘ 노후준비 ‘, 그러나 요즘 젊은 층에서는 사회진출 이후 빠른 노후대비를 준비하는 움직임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이는 안정적인 ‘ 노후생활 ‘에 대한 불안감을 가지고 있기 때문인데요. 젊은이들이 이토록  ‘ 노후생활 ‘에 불안감을 가지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개인연금 - 민간소비 위축 노후준비 민간소비 위축의 원인이 되는 은퇴 후 불안한 노후생활  개인연금-민간소비-위축

 

우리나라의 평균수명은 지속적으로 늘어나 80세를 돌파했지만 평균 은퇴시기는 50세 전 후반으로, 고정적인 수입을 보장할 수 없는 기간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또한, 좀처럼 회복세가 보이지 않는 경기로 인한 불안한 경제심리까지 겹치면서 서민들은 노년기를 대비한 저축을 늘리고 소비를 줄이는 민간 소비 침체 상황에 놓여 있습니다.

개인적인 절약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민간 소비 위축이 장기간 이어질 경우, 경제성장률 하락은 물론 국내 시장의 경쟁력 약화와 나아가 기업의 일자리 창출 감소까지 사회경제적 문제로 이어질 우려 또한 크다고 할 수 있는데요. 그렇다면 위축되어 있는 민간 소비는 어떻게 풀 수 있을까요?

민간소비 성자씨 copy 노후준비 민간소비 위축의 원인이 되는 은퇴 후 불안한 노후생활  민간소비-성자씨-copy                        copy

노후준비 노후준비 민간소비 위축의 원인이 되는 은퇴 후 불안한 노후생활  소제목민간소비 위축, 어떻게 해결할 수 있을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원인부터 알아봐야겠죠? 전국경제인연합회의 ‘민간 소비 부진의 원인 및 시사점’이라는 보고서를 살펴보면 가계부채, 청년 일자리의 감소와 은퇴 자영업자의 증가, 비소비지출의 증가, 전․월세 부담 증가, 의료비 부담 증가, 불안한 노후 등이 민간 소비의 위축의 원인이 되고 있다고 합니다.

조금 더 자세히 들여다보면 소비 부진의 첫 번째 원인은 많은 국민들이 높은 가계부채에 시달리고 있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우리나라 GDP 대비 가계부채 비중은 2003년 58.2%에서 2013년 71.5%로 대폭 증가하였으며, 2013년 말 기준 1021.4조 원을 기록할 정도로 심각한 상황에 놓여 있습니다. 여기에 보험, 이자, 경상조세 등의 비소비 지출이 매년 증가하는 것 또한 소비 위축에 대한 큰 원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내 집 마련하기는 더욱 어려워짐에 따라 전•월세거주 비율이 확대되면서 주택 전•월세 가격 또한 상승하여 서민들의 전•월세 부담은 날이 갈수록 증가하고 있으며, 매년 늘어나는 가계 의료비 증가도 문제가 되고 있지요.

특히 60세 이상 고령층의 평균소비성향은 2008년 78.3%를 기록했으나 이후 뚜렷한 감소세를 보이며 2013년에는 72.3%로 낮아졌다고 합니다. 이렇게 은퇴연령층의 소비성향이 위축된 것은 앞으로 이어나가야 할 노후 생활에 대한 불안심리가 영향을 끼쳤다고 할 수 있을 텐데요. 그렇다면 불안한 노후생활을 대비하기 위한 방법은 없을까요?!

민간소비 노후 노후준비 민간소비 위축의 원인이 되는 은퇴 후 불안한 노후생활  민간소비-노후1                    1

 

노후준비 노후준비 민간소비 위축의 원인이 되는 은퇴 후 불안한 노후생활  소제목불안한 노후생활에 힘이 되는 개인연금

은퇴 후의 삶을 상상해 본다면 어떤 모습이 떠오르시나요? 많은 분들께서 은퇴 후의 삶은 아주 넉넉하지 않더라도 내 집에서 안정적인 고정 수익을 가지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는 모습을 떠올리실 텐데요. 한편으로는 은퇴 후 경제활동을 그만두고 나면 생활은 어떻게 해야 할까? 노후에 큰 병에 걸리면 치료비는 어떻게 해야 할까?라는 불안감이 들기도 할것입니다. 그러나 미리 준비한다면 충분히 은퇴 후 안정적인 노후 생활을 할 수 있을 텐데요. 많은 분들이 노후 준비로 선택하는 것이 바로 ‘개인연금’입니다.

개인연금이란 국민연금 등의 공적 연금 이외에 개인적으로 노후대비를 위해 가입하는 장기 저축을 연금을 말하는데요. 개인연금펀드는연간 연금저축계좌 납입액 400만 원 이내에서 12%의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고 과세 이연 및 분리과세가 가능하다는 점, 또한 개인연금 펀드를 5년 이상 적립 유지하고 만 55세 이후에 10년 이상 연금 형태로 수령할 경우 적립기간 동안 배당소득세가 별도 과세되지 않고 수령금액에 대해 연금 소득세로 과세 된다는 장점도 가지고 있지요.

이뿐만 아니라 개인연금 펀드는 금융기관의 계좌를 통해 다수의 상품 가입이 가능하므로 선택의 폭이 넓고 분산투자가 가능하다는 장점(단, 모든 금융기관에 가입한 연금저축 합계액(퇴직연금 합산)이 연간 1,800만 원 이내여야 함) 도 가지고 있는데요. 여기에 금융기관 이전도 자유로우며 이미 가입한 개인연금 펀드를 다른 금융기관으로 이전할 때 기존 세제혜택도 유지가 가능하기 때문에 최근 개인연금 펀드에 큰 관심을 보이는 투자자들이 늘어나고 있답니다.

● 개인연금 펀드 자세히 보러가기 → http://bit.ly/1kDKEx6

삼성자산운용 준법감시인 심사필 제2018-189호(2018.05.21)


댓글 남기기